“전 국민에게 해당됩니다” 이제껏 냈던 세금 제대로 보상받는 국가 보험제도

돈 되는 복지정보와 건강, 생활 정보를 전하는 ‘뉴스데이’입니다.

준비되어있는 보험도 없이 갑작스럽게 사고가 발생했을 때 막막하셨던 분들도 계실 텐데요.

오늘 보험이 없어도 보험을 받을 수 있는 방법을 소개 해드리려고 합니다.

“지방 자치단체”에서 “거주”하고 있으면 되는 정부지원제도 중 하나인 “시민안전보험”으로 생소하신 분들이 많을 텐데 아래를 통해 알아보겠습니다.

 시민안전보험이란?

내가 가입한 보험과는 별개로 각종 재난 및 안전사고로 상해가 발생했을 경우 해당 시군구 지자체에 주민등록을 두고 거주하는 대한민국 모든 시민에게 보험금을 지급해주는 제도로 시민들이 예기치 못한 사고를 당했을 때 일상으로 빠르게 복귀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목적으로 합니다.

✔ 재난·사고로 인한 시·도민의 생명·신체 피해를 보상하고자 지자체가 자율적으로 보험사·공제회와 가입 계약한 보험 보장 제도
✔ 지자체에서 시민안전보험을 가입했다면, 해당 지자체에 주소를 둔 시·도민은 별도 절차 없이 일괄 가입
✔ 시·도민들을 위한 복지 혜택 중 하나로, 사고가 나면 지자체에서 보험료를 부담

 보험적용범위는?

시민안전보험의 보장 범위는 지자체별로 차이가 있지만 대표적으로 화재나 폭발 상해 또는 사망, 스쿨존 사고, 대중교통 이용 중 발생하는 상해 등에 대해서는 대부분 공통적으로 보장합니다.

예로 서울시가 가입한 시민안전보험의 경우를 보면 건물에서 화재폭발 사고가 발생했거나 대중교통 사고로 인해 사망 또는 후유 장해가 발생했을 경우 최대 2,000만 원까지 보상받을 수 있으며 부산광역시 서구의 경우 버스가 급회전을 해서 탑승객이 의자에서 떨어져 골절 사고가 발생했는대 이 경우 1인당 150만 원을 지급한 사례도 나옵니다.

 개인 실손보험과 중복가능?

시민안전보험은 개인 실손보험 가입 여부와 상관없이 중복지급이 가능하지만 배상책임보험과는 중복되지 않으니 자세한 사항은 해당 지역 접수센터로 문의하셔야 합니다.

 보험금 청구기간?

보험금 청구는 사고가 발생한 것을 인지한 날부터 3년 이내로 청구해야만 하며 그 이후에는 청구권이 소멸되니 최근 3년 이내에 상해사고가 있었다면 신청하셔도 됩니다.

 어떻게 확인하나요?

국민재난안전포털 내 시민안전보험 가입현황 조회에서 본인이 거주 중인 시도 / 시군구를 선택하여 지자체 안전보험 가입현황 및 가입 보험사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 내 우측 “상세정보 조회” > “바로가기”를 누르시면 지자체 홈페이지로 편리하게 이동하여 바로 확인 가능하며 담당 부서를 통해 자세한 내용을 꼭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각 지역별로 지원내용과 한도가 상이하고 보험금 청구 시 제출해야 되는 구비서류와 적성 서류도 지자체별로 틀리지만 사이트에 자세하게 나와있으니 아래의 홈페이지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국민재난안전포털 홈페이지 : 바로가기

청구 기간이 아직 지나지 않은 사고가 있었다면 접수하셔서 내가 낸 세금으로 보험금 수령하셨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