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치의 정석이라 했었는데..” 대다수의 사람들이 올바른 양치방법이라고 알고 있지만 빠르게 자연치아를 망가트리는 위험한 습관들

한번쯤 하루 3번 식후 3분 이내로 양치질을 해야 된다고 들어보셨죠? 맞는 말이긴 합니다만 상황에 맞게 해야 올바른 양치방법일 뿐 100%로 올바른 방법이라곤 할 수 없습니다.

단순히 하루 2~3회 정도로 하는 양치질로 잘하고 있다고 생각하시면 안됩니다. 횟수와 상관없이 제대로 된 양치질을 하고 있지 않다면 치아가 손상되고 썩게 되어 고생하는 일이 많아지는대요.

올바른 양치 방법을 아래를 통해 알려드리겠습니다.

 식사 후 30분

많은 사람들이 점심 식사 후 바로 양치질을 하고 있는데 음식을 먹자마자 칫솔질을 하는 것은 치아 손상을 크게 유발하는 행동 중 하나입니다.

음식을 먹은 직후에는 평소보다 입안이 산화되어 있는데 특히 맥주나 커피, 탄산, 이온음료 등을 마신 뒤에 바로 양치질을 하면 산성으로 변한 치아와 치약의 연마제가 만나게 되면서 치아 표면이 부식되며 치아 손상을 입게 됩니다.

이렇기에 양치질은 음식을 먹고 30분 정도 지나서 하시는 것이 올바르다고 할 수 있습니다.

 치약에 물 묻히지 말기

거의 대부분 양치질을 할 때 물을 묻혀서 양치질을 하실 텐 대요. 치약에는 연마제가 함유되어 있어 물이 닿을 경우 성분이 희석되고 농도가 낮아져 연마 작용이 약해집니다. 이렇게 되면 충치 예방해 주는 불소 등의 성분도 물이 닿으면 희석되어 효능이 저하됩니다. 

또한 물에 닿은 치약과 칫솔을 사용하게 되면 치약 안의 계면활성제가 활성화되어 거품이 쉽게 생기므로 더 양치질을 깨끗이 하게 되는 기분이 드는데 이러한 습관은 충분히 양치질을 하지 않고 다 했다는 착각을 불러일으키게 됩니다.

 위아래 양치질

양치질을 할 때 위아래로 세게 닦는 습관은 치아 건강에 좋지 않으며 칫솔을 위아래가 아닌 부드럽게 회전시키 면서 잇몸에 에서 치아 쪽으로 쓸어내리는 방법으로 하는 게 올바르다고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양치질을 세게 하는 것은 잇몸에서 피가 날 수 있으므로 피해야 하며 한쪽 부위만 오래 닦는 것도 좋지 않고 모든 치아를 골고루 닦아주는 것이 중요하며 최소 2분 이상 양치질을 해주셔야 합니다.

 혀를 잘 닦아줘야 합니다

입 냄새가 많이 난다면 구취의 원인이 될 수 있는데 가장 중요한 부분은 혀라고 할 수 있습니다. 특히 목구멍과 가까운 혀 뒷부분에는 분포하는 세균들은 설태에 들어있는 단백질, 펩타이드를 분해시켜 불쾌한 냄새가 나게 만듭니다.

관리방법으로 평소 양치질을 할 때 부드럽게 닦아야 하는데 이때 혀클리너를 이용해 부드럽게 닦아 주시면 됩니다. 너무 세게 닦으면 상처가 날 수 있으니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치아건강에 도움 되는 음식

📌 녹차

녹차에 함유된 카테킨이라는 성분은 특정 효소가 활성화되는 것을 억제해 주며 항염작용을 하기 때문에 충치나 세균 감염을 예방하는 효과가 좋습니다.

📌 생선뼈

​생선뼈에는 인과 칼슘이 다량 함유되어 있으며 이의 가장 바깥층인 에나멜층을 구성하는 성분이 미네랄인데 이 미네랄의 대부분이 칼슘과 인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생선뼈를 먹는 것은 쉬운 일만은 아니기 때문에 칼슘과 인이 함유되어 있는 영양제를 보충하여 섭취하는 것도 좋은 방안이 될 수 있습니다.

📌 유제품

​유제품들은 치아에 좋은데 칼슘이 풍부하여 뼈를 튼튼하게 만들어주며 치아의 에나멜 부분인 법랑질을 튼튼하게 향상해줄 수 있습니다.

또한 칼슘뿐 아닌 비타민과 종합 영양소가 매우 풍부하기 때문에 잇몸 건강에 도움이 됩니다.

건강한 치아를 만들고 관리하기 위한 방법들을 알아봤습니다. 사용하시는 칫솔 또한 양치질만큼 중요한대요. 평균적으로 3~4개월마다 교체해주시는 게 좋습니다. 굳이 이 기간이 아니어도 칫솔모가 많이 벌어져있거나 불편함을 느끼실 땐 즉시 교체해줘야 잇몸 손상을 예방하실수 있습니다.